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8

서울시, '바르셀로나 스마트시티 어워드' 본상 수상

기사승인 2019.11.22  11:05:02

공유
default_news_ad2

[오가닉라이프신문 김영수기자] 서울시는 세계 최대 규모의 스마트시티 국제행사인 바르셀로나 '2019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SCEWC, Smart City Expo World Congress)에서 도시 분야 본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SCEWC는 매년 11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전 세계 스마트시티 각축전이다.

지난해 전세계 146개국 700여 개 도시에서 1000개 기업과 2만5000여 명의 관련 분야 전문가가 참여했다. 올해는 19일부터 21일까지 바르셀로나 그랑비아베뉴(Barcelona Gran Via Venue)에서 개최됐다.

서울시는 현지시간으로 20일 SCEWC의 하나로 열린 '월드 스마트시티 어워드' 시상식에서 '시티 어워드'(City Award) 본상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총 450개 도시‧기관이 후보에 올라 이중 서울을 포함해 브리스톨시(영국), 쿠리티바시(브라질), 몬테비데오(우르과이), 테헤란시(이란), 스톡홀름시(스웨덴) 등 6개 도시가 본상을 수상했다.

월드 스마트시티 어워드는 스마트시티 엑스포 월드 콩그레스(SCEWC)의 부대행사로, 매년 최첨단 ICT기술이 집결된 스마트시티를 선도하는 우수 도시와 혁신적인 프로젝트‧아이디어를 선정하고 있다.

서울시가 본상을 수상한 '시티 어워드'는 스마트시티와 관련된 연구와 이니셔티브, 또 실제 정책으로의 구현이 모두 결합된 발전된 도시 전략을 제시하는 도시에 수여된다.

서울시는 세계 최고의 스마트시티 인프라와 공공데이터를 기반으로 도시현상과 시민행동을 분석하고 시민과 함께 도시문제를 해결하는 협치 시스템을 구축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시는 전했다.

서울시는 미국 럿거스대가 전 세계 100개 주요도시를 대상으로 평가하는 '전자정부 평가'에서 7회 연속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이번 수상으로 세계 최고 전자정부 도시를 넘어 세계 최고의 스마트도시 위상을 이어나가게 됐다.

사진 서울시


김영수 기자 magazineplus02@hanmail.net

<저작권자 © 오가닉라이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